아침의 기도
바람결 | 2009-12-21 | 3147  

오늘 하루도

제가 다른 사람들에게

죄짓지 않게 도우시고

저를 사랑하는 사람들을

항상 생각하게 하소서

그리고 제 가슴속에 품은 희망을

아침에 눈 뜨면서부터

한밤 눈 감는 그 순간까지

잊지 않게 하시고

파란 하늘에 흐르는 새털구름을 보며

참 예쁘다 하고 말 할 수 있는

여유로운 마음을 갖게 하소서...

885 너 있는 하늘 아래서  바람결 3129
884 아침의 기도  바람결 3147
883 추억하지 말기  블루앙마 2969